시사e조은뉴스

장은영 전남도의원, 추경으로 세울만큼 부득이하거나 불가결한 경비인지 ‘추경’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길 당부

- 전라남도교육청 교원국외연수, 추경에 100% 증액 요구
- 꼭 필요하다면 본예산에 편성해야...관행 바꿔가길 바라

윤진성 기자 | 기사입력 2024/05/16 [15:40]

장은영 전남도의원, 추경으로 세울만큼 부득이하거나 불가결한 경비인지 ‘추경’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길 당부

- 전라남도교육청 교원국외연수, 추경에 100% 증액 요구
- 꼭 필요하다면 본예산에 편성해야...관행 바꿔가길 바라
윤진성 기자 | 입력 : 2024/05/16 [15:40]



전라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장은영 의원
(더불어민주당)이 지난 514() 380회 임시회 교육위원회 제1차 회의에서 전라남도교육청에 추가경정예산(이하 추경’)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길 당부했다.

 

장은영 의원은 정책기획과에서 제출한 교직원역량강화로서 교원국외연수와 관련하여 기정예산액 19,350만원에 100% 증액된 추경예산액 19,350만원을 더해 총 38,700만원을 예산으로 제출한 것과 관련하여 본예산만큼 증액된 사유에 대한 의문을 제기했다.

 

정책기획과에서 제출한 추경예산안 첨부서류에 따르면 교원국외연수의 사업내용은 독서인문교육 유···고 교원, 영국(예정) 교육발전특구 7개 시범지역 교육지원청 소속 장학사 및 직원 등, 아시아·유럽·오세아니아·북아메리카 국가 중 늘봄학교 유공자, 스웨덴(예정)으로 제출된 바 있다.

 

증가사유로는 먼저 독서인문교육의 경우 신규사업으로서 교원 독서인문수업 역량 강화 및 미래형 독서인문생태계 구축 등을 촉진하기 위해서, 다음으로 유보통합, 늘봄, ··고 혁신, 고교-대학-산업-지역 연계 등에 대한 해외 사례 연구, 마지막으로 늘봄학교 선진지 방문을 통한 업무 역량을 강화한다는 입장이다.

 

장 의원은 독서인문교육과 영국과의 연관성 및 늘봄학교 유공자와 스웨덴과의 연관성에 대해 궁금하다, “더불어 교육발전특구의 경우 아시아·유럽·오세아니아·북아메리카 국가 중 골라서 가겠다고 하는거 보니 아직 제대로 계획이 세워지지 않은 것으로 보이고, 추경으로 세울만큼 부득이하거 불가결한 경비인지 의문이 간다고 말했다.

 

이어 꼭 필요했더라면 본예산에 세워서 계획있게 예산을 써야 하지 않았을까라며 본예산과 추경예산을 세울 때 교육청의 안일한 예산 추계 관행을 바꾸어 나가야 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.

 

황성환 부교육감은 아무래도 본예산 당시 세수가 6천억 원이 줄어들어 대부분의 예산이 날라갔다라며 이번 추경예산은 필요·최소한 부분은 담아가자는 취지로 세우게 되었음을 감안해달라고 답했다.

 

이 밖에도 장은영 의원은 글로컬미래교육박람회 현장 에스컬레이터 작동 문제, 여수교육지원청의 학생자치활동지원 예산 등과 관련하여 심도 있는 질의를 이어갔다.

 

 
윤진성 기자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이동
메인사진
[포토뉴스]전남도의회 한숙경 도의원순천신대지구 신대주민 소통 화합 신대발전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