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사e조은뉴스

전남 친환경 유기질비료, 베트남 첫 수출길

- 광양 봉강친환경영농조합법인 소수나다 펠렛비료 220톤 -
- 전남도, 시장개척단 등 도내 기업 수출 지원 사업 성과 -

윤진성 기자 | 기사입력 2024/04/13 [08:48]

전남 친환경 유기질비료, 베트남 첫 수출길

- 광양 봉강친환경영농조합법인 소수나다 펠렛비료 220톤 -
- 전남도, 시장개척단 등 도내 기업 수출 지원 사업 성과 -
윤진성 기자 | 입력 : 2024/04/13 [08:48]



전라남도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
(KOTRA), 전남테크노파크와 함께 시장개척단 파견, 박람회 참여 등 도내 기업의 수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, 전남산 친환경 유기질비료가 베트남 첫 수출길에 올랐다.

 

전남도는 광양 봉강면의 봉강친환경영농조합법인에서 총 220톤 물량의 친환경 유기질비료 수출 상차식을 지난 8일 개최했다고 밝혔다.

 

친환경 유기질비료 소수나다 펠렛비료는 가축 분퇴비로 수출 과정에서 변질될 수 있어 수출이 까다로운 품목이지만, 봉강친환경에서 우수한 기술을 개발해 수출이 성사됐다.

 

최근 한국 농산물이 베트남에서도 주목받으며 비료 등 각종 농자재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. 특히 가축분뇨가 농촌의 오염원이 아닌 수출 제품으로서 친환경비료 원료로 인정받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.

 

봉강친환경은 2008년 창업해 ISO 22000 인증, 유기질비료 제조시스템 특허 등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. 타 지역보다 유기질비료를 저렴하게 공급하며 관내 친환경농가 증가와 안정적 소득에 기여하고 있다.

 

박광기 봉강친환경 대표는 올해 4천 톤 물량 수출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.

 

신현곤 전남도 국제협력관은 기업 수요를 반영한 수출 정책 발굴 등 전남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.

 
윤진성 기자
tkpress@naver.com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이동
메인사진
'축구로 하나되는 행복한 김천' 김천상무, 2024 김천상무배 축구대회 참가팀 모집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